메뉴 건너뛰기

3학년 고운 빛깔로 비단을 물들였습니다.

2011.09.24 19:20

김혜정 조회 수:1798

오늘 오후 3학년 아이들이 모두 모여
고운 빛깔들로 비단 천을 물들였습니다.
빛물 속에 담겨진 천이 어찌나 고운 빛으로 물들던지
바라보던 사람들은 모두 탄성을 내지를 수밖에 없었습니다.

오래오래 기다려야 했던 아이들도
원하는 색을 내지 못한 아이들도
그래도 모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처음 해보는 염색이라 저도 아이들도 서툴렀지만
도와주시는 손길이 너무 많아 해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재료 준비부터 실제 염색, 그리고 뒷처리까지 도와주셨던
1학년 이근애 선생님과 어머님들, 난데없이 붙잡혀 일일이
아이들 손 붙잡고 염색해주셨던 김현주 선생님, 아이들 데리러 오셨다가
일이 늦어지는 바람에 빨랫줄 매기, 천 널기, 아이들 도와주기 따위의
자잘한 공정들을 챙겨주셨던 3학년 부모님들께 감사드립니다.

가져간 비단 천은 다림질 하지 마시고 그대로 말려서
월요일에 다시 학교로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금요일에 있을 작은 발표회에서 사용한 뒤
다시 집으로 돌려보내겠습니다.
아이들이 직접 물들인 천이니 무척 사랑하게 될 것입니다.

이제 아이들의 비단 천처럼 고운 빛으로 온 세상이 물들어 가겠지요.
우리들의 마음에도 이렇게 고운 빛이 찾아오면 좋겠습니다.

그럼,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 밥을 짓고 김치로 대접합니다 file 백미경 2016.11.21 318
20 벌레와 바람, 풀들이 들려주는 이야기 [2] 백미경 2016.10.19 201
19 정자 완성 [3] file 백미경 2016.06.16 667
18 인디언이 되어 [3] file 백미경 2016.05.27 398
17 공기놀이 [4] 백미경 2016.05.26 435
16 별이 보인다 [2] 백미경 2016.03.09 343
15 3학년이 되었나 봅니다 [3] 백미경 2016.02.18 229
14 벼농사 시작 - 쟁기질 [2] 선우선빈맘 2012.04.21 1914
13 첫경험, 첫번째 걷기 기록입니다. *^^* (좀 깁니다~^^) [6] 이지은다빈모 2012.03.12 1923
12 세상에서 제일 재미있는 일 [5] 우호맘김수경 2012.03.09 1634
11 오늘은 주영이 생일이랍니다.. [8] 최수정 2012.03.08 1609
10 오늘은 민재 생일 입니다. [19] 최수정 2012.03.07 1917
9 3학년 아이들 응원해 주세요.-최수정 선생님 글을 옮겼습니다. [5] 관리자 2012.02.29 1804
8 못만들기 체험 사진올려요~ 세혁모 2012.02.26 1717
7 [re] 못만들기 체험 수기 올립니다~ [2] 김혜정 2012.02.26 1395
6 한국민속촌 견학 단체사진 [1] 철민모 2012.02.21 2031
5 아래글에 이어지는 글입니다. ^^ [5] 김혜정 2011.10.26 1918
4 제가 예전에 썼던 글입니다. 너무 길어서 이어서 올리겠습니다. 읽어 주실래요... [1] 김혜정 2011.10.26 1815
» 고운 빛깔로 비단을 물들였습니다. 김혜정 2011.09.24 1798
2 배추를 심었습니다. [11] 김혜정 2011.09.04 1884